Lighthouse Partners 한국 지사

차대운 기자기자 페이지이슬기 기자기자 페이지

4대 IT 주력품 동시 수출 증가…'전기차 주춤'에 자동차는 수출 감소

대미 수출,개월연속apos수출플러스apos반도체개월만최대종합Lighthouse Partners 한국 지사 대중 수출 또 역전…작년 12월 이후 세번째

무역수지 42억8천만달러 흑자…10개월 연속 흑자

부산 신선대 수출입 컨테이너 부두

[촬영 손형주]

(세종·서울=연합뉴스) 차대운 이슬기 기자 = 한국의 3월 수출이 작년보다 3.1% 증가하면서 6개월 연속 '수출 플러스'를 기록했다.

Lighthouse Partners 한국 지사

반도체 수출은 117억달러로 21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나타냈다. 반도체, 디스플레이, 무선통신, 컴퓨터 등 4대 정보기술(IT) 분야 품목의 수출 증가율도 모두 동시에 플러스를 나타냈다.

Lighthouse Partners 한국 지사

산업통상자원부는 1일 이 같은 내용의 3월 수출입 동향을 발표했다.

Lighthouse Partners 한국 지사

광고

3월 수출액은 565억6천만달러로 작년 같은 달보다 3.1% 늘어났다.

월간 수출 증감률 추이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월 수출 증가율은 작년 10월 플러스 전환 이후 6개월 연속으로 이 같은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핵심 주력 품목인 반도체 수출도 5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3월 반도체 수출액은 117억달러로 2022년 6월 이후 21개월 만에 최대치를 기록해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로 IT 수요가 급증했던 2022년 수준까지 회복됐다.

인공지능(AI) 서버 투자 확대 등 IT 전방 산업의 수요 확대 흐름 속에서 낸드를 중심으로 반도체 단가가 상승하고 수출 물량도 늘어나면서 전체적인 수출액 증가로 이어졌다.

4대 IT 품목인 반도체, 디스플레이, 컴퓨터, 무선통신기기는 2022년 3월 이후 24개월 만에 처음으로 전 품목 수출이 동반 증가했다.

15대 주요 품목별 수출 현황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디스플레이(16.2%), 컴퓨터(24.5%) 수출은 각각 8개월, 3개월 연속으로 수출이 증가했고, 무선통신기기(5.5%) 수출도 3개월간 이어진 감소세를 끊어내고 증가세로 돌아섰다.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등 친환경선 중심 수주가 증가하는 가운데 3월 선박 수출은 102.1% 증가해 8개월 연속 플러스 기조를 이어갔다.

다만 국내외 시장에서 전기차 판매 증가세가 다소 주춤해진 가운데 3월 자동차 수출은 61억7천만달러로 작년 같은 달보다 5.0% 감소했다. 월 자동차 수출 증가율은 지난 2월부터 두 달 연속으로 마이너스를 기록 중이다.

주요 지역별 수출 현황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지역별로는 양대 수출국인 중국과 미국으로의 수출이 동반 증가했다.

3월 대중 수출과 대미 수출은 각각 105억2천만달러, 109억1천만달러로, 각각 작년 동월보다 0.4%, 11.6% 증가했다. 대미 수출은 8개월 연속 증가세가 계속됐고, 3월 대미 수출액도 역대 3월 기준 최대였다.

대중 수출도 회복세지만 강한 대미 수출 호조세가 이어짐에 따라 3월도 대미 수출이 대중 수출보다 많았다.

한중 수교 이후 한국의 최대 수출국은 중국이었지만, 월간 기준으로는 작년 12월 대미 수출이 대중 수출보다 많아지는 현상이 20여년 만에 나타났다.

대미, 대중 수출 현황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후 지난 2월에 이어 3월 대미 수출이 대중 수출을 넘어서는 등 급속한 미중 전략 경쟁이 초래한 세계 공급망 재편 속에서 무역 지형이 점차 변하는 모습이 나타나고 있다.

한국의 3월 수입액은 522억8천만달러로 작년 같은 달보다 12.3% 줄었다.

국제 에너지 가격 하향 흐름에 따른 원유(-12.8%), 가스(-37.4%), 석탄(-40.5%) 등 3대 에너지 수입액이 108억8천만달러로 24.4% 감소하면서 전체 수입 감소에 끼친 영향이 큰 것으로 분석된다.

비(非)에너지 제품 수입은 414억달러로 작년보다 8.5% 감소했다.

이로써 3월 무역수지는 42억8천만달러 흑자를 나타냈다.

월간 무역수지 추이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월간 무역수지는 작년 6월 이후로 10개월 연속으로 흑자가 이어지고 있다.

한편, 올해 1분기(1∼3월) 수출은 1천637억달러로 작년보다 8.3% 증가하고, 수입은 1천548억달러로 작년 대비 11.1%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1분기 무역수지는 90억달러로 228억 적자가 난 작년 동기 대비 318억달러 개선됐다,

안덕근 산업부 장관은 "2분기에도 반도체 등 IT 품목과 선박의 수출 증가 등 주력 품목의 수출 호조세가 지속돼 수출 우상향 흐름과 흑자 기조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역대 최대 규모인 무역금융 360조원과 수출마케팅 지원 1조원의 신속한 집행을 통해 수출 기업 지원에 속도전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래픽] 수출입 추이

(서울=연합뉴스) 박영석 기자 = [email protected]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그래픽] 수출 증감률 추이

(서울=연합뉴스) 박영석 기자 = [email protected]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email protected]

[email protected]

  • #수출
  • #산업통상자원부
  • #반도체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댓글쓰기광고함께 읽기 좋은 콘텐츠
연합뉴스 Games

미션 성공하면 무료!

이벤트 바로가기

정치
이전의:[사전투표] '대파·막말 논란' 수원정 후보들 투표 마쳐
다음:미 뉴욕시 인근서 규모 4.8 지진…미 동북부 22년만에 최대(종합2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