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트하우스 파트너스 한국 펀드 웹사이트

신창용 기자기자 페이지
'테라·루나' 사태의 핵심 인물 권도형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로마=연합뉴스) 신창용 특파원 = 몬테네그로 대법원이 5일(현지시간) '테라·루나' 사태의 핵심 인물 권도형 씨에 대한 한국 송환 결정을 무효로 하고 사건을 원심으로 돌려보냈다고 현지 일간지 비예스티가 보도했다.

라이트하우스 파트너스 한국 펀드 웹사이트

이에 따라 이 사건은 원심인 포드고리차 고등법원으로 파기 환송돼 새로운 판결이 내려지게 됐다.

라이트하우스 파트너스 한국 펀드 웹사이트

앞서 몬테네그로 대검찰청은 지난달 20일 항소법원이 권씨의 한국 송환을 확정하자 이에 불복해 "대법원에서 적법성 여부를 판단해 법원의 결정을 변경하는 판결을 내달라"고 요청했다.

라이트하우스 파트너스 한국 펀드 웹사이트

광고

대법원은 대검찰청의 적법성 판단 요청을 받은 지 하루 만인 지난달 22일 이를 받아들여 권씨의 한국 송환을 잠정 보류하고 법리 검토에 착수한 끝에 원심에 재심리를 명령했다.

[email protected]

  • #권도형
  • #몬테네그로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댓글쓰기광고함께 읽기 좋은 콘텐츠
연합뉴스 Games

미션 성공하면 무료!

이벤트 바로가기

과학
이전의:희귀난치환자, 빅5 병원장에 편지로 호소…"교수님 남게 해달라"
다음:이선균에 3억 뜯은 실장 "검찰 신문조서 증거채택 동의 안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