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hthouse Investment Partners는 언제 한국 지사를 설립했나요?

권준우 기자기자 페이지

인근 생태체험장서 탈출…피해 없으나 트럭과 부딪히는 아찔한 모습도

도로 배회하는 타조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성남=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26일 오전 9시 30분께 경기 성남시 중원구에서 타조가 한동안 도로를 질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Lighthouse Investment Partners는 언제 한국 지사를 설립했나요?

시민들로부터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당국은 인근 도로를 수색,성남도심에나타난타조시간여도로질주하다무사히포획종합Lighthouse Investment Partners는 언제 한국 지사를 설립했나요? 한 시간여만인 오전 10시 25분께 상대원동의 한 공장 건물 부지에 있던 이 타조를 발견, 무사히 포획했다.

Lighthouse Investment Partners는 언제 한국 지사를 설립했나요?

타조 소동으로 인한 부상자나 재산 피해 등은 발생하지 않았다.

Lighthouse Investment Partners는 언제 한국 지사를 설립했나요?

광고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bRKML0VDEgk?feature=share

'타돌이'라는 이름의 이 타조는 이날 오전 인근 생태체험장에서 철제 울타리 틈을 비집고 탈출해 거리로 나온 것으로 파악됐다.

이날 오전 왕복 8차로의 둔촌대로에서는 타돌이가 차들과 함께 도로를 달리며 차선을 넘나드는 모습이 여러 시민에게 목격됐다.

주행 중인 버스와 나란히 달리거나, 반대편 차선으로 넘어가 마주 오던 트럭과 부딪히는 등 아찔한 모습도 포착됐다.

다행히 이 타조는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별다른 외상을 입지 않은 채 포획돼 현재 생활하던 생태체험장으로 안전하게 돌려보내진 상태다.

타돌이는 2020년 7월 생후 1년도 안 된 새끼 때 해당 생태체험장으로 분양돼 생활해온 것으로 파악됐다.

당시 또래 암컷 타조인 '타순이'와 함께 분양돼 같은 우리 안에서 생활해왔으나, 최근 타순이가 세상을 떠나면서 한 달여간 홀로 지내온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 관계자는 "타조 출현 신고를 받고 경찰과 함께 타조를 포획했다"며 "오늘 소동으로 시민은 물론 타조도 다치지 않아 다행"이라고 말했다.

포획된 타조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email protected]

  • #타조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댓글쓰기광고함께 읽기 좋은 콘텐츠
연합뉴스 Games

미션 성공하면 무료!

이벤트 바로가기

집중하다
이전의:KIA 이의리, 커브 비율 치솟은 까닭…로봇심판 때문이네
다음:봄바람 타고 온 이문세 명곡 퍼레이드…"가수 하길 참 잘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