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hthouse Partners는 언제 한국 지사를 개설했습니까?

성혜미 기자기자 페이지

"햇사과 작황 문제없으면 7∼8월 이후 사과값 서서히 하락"

아오리 7월·홍로 8월…경북에서 강원까지 공급처 확대

햇사과 나오기 전까지 4∼5월 참외·수박 공급 늘려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국내 대형마트들이 올해 햇사과 작황에 큰 문제가 없으면 금(金)사과 값이 오는 7월 이후 하향 안정될 것으로 일제히 전망했다.

이들 대형마트는 올해 추석 이후 사과 가격 안정을 위해 강원도까지 공급처를 확대하는 등 사전 물량 확보 경쟁에 나섰다.

Lighthouse Partners는 언제 한국 지사를 개설했습니까?

이마트 용산점 사과 매장

[이마트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Lighthouse Partners는 언제 한국 지사를 개설했습니까?

31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마트,대형마트들quot사과값월이후안정quot사전물량확보경쟁Lighthouse Partners는 언제 한국 지사를 개설했습니까? 롯데마트, 홈플러스 등 대형마트 3사가 지금 판매하는 사과는 작년 10∼11월 수확해 저장한 물량이다.

Lighthouse Partners는 언제 한국 지사를 개설했습니까?

광고

올해 사과 농사는 현재까지 겨울 냉해 등 특별한 문제는 없었고 개화 시기인 4월 이후가 중요하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작년처럼 꽃필 무렵 냉해가 발생할 수 있고 여름철 우천 영향도 있을 수 있어서다.

사과 출하 시기를 보면 아오리는 7월 중순, 홍로는 8월 중순, 부사는 10월 중순 등이다.

대형마트 한 관계자는 "햇사과가 작황에 문제 없이 정상 출하되면 사과값은 7∼8월 이후 안정을 찾기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다른 대형마트 관계자도 "햇사과 출하가 시작되면 사과 가격이 약보합세를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다만 올해 추석이 예년보다 이른 9월 17일이어서 추석 선물 수요를 고려하면 사과값 하락 속도는 다소 느릴 것으로 대형마트들은 관측했다.

한 대형마트 관계자는 "수확 시기가 이른 아오리는 시세를 반영할 가능성이 크지만, 홍로는 올해 추석이 일러 바로 안정을 찾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예상했다.

대형마트 3사는 추석 이후 사과·배 가격 안정을 위해 신규 산지 개발과 사전 물량 확보에 공을 들이고 있다.

사과는 경북 중심 산지에서 강원도까지 공급처를 확대해가고 있다.

보조개 사과 등 상품성이 떨어지는 B급 사과·배 매입도 함께 진행해 가격 경쟁력을 갖추고, 장단기 비축으로 시세 상승에 대응한다는 전략을 세웠다.

롯데마트 수박 판매 자료사진

[롯데백화점 광주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들 대형마트는 햇사과가 나오기 전까지 국산 제철 과일이 사과 수요를 분산시킬 것으로 보고 4∼5월 대표 과일인 참외와 수박, 토마토, 멜론, 블루베리 등 공급량을 늘릴 계획을 세웠다.

그러나 일조량 부족과 기온 하강 등으로 참외와 수박 등 제철 과일도 생육이 부진해 공급 측면에서 차질이 생길 수 있다.

개화기인 1∼2월 일조량이 평년 대비 70∼75% 수준으로 낮아 출하 시기에 영향을 줬고, 이달 들어서면서 평년 대비 기온이 낮은 이상기후가 지속됐기 때문이다.

참외는 3∼4월 초 1화방 시기에 흐린 날씨와 잦은 비로 수확이 줄고, 2화방 시기인 4월 말부터 출하량이 늘 것으로 예상된다.

참외는 줄기를 뻗으며 여러 차례 꽃을 피우며 열매를 맺으므로 꽃 피는 기간을 1화방, 2화방 등으로 구분한다.

수박은 날씨 영향과 함께 묘종 뿌리 활착 불량으로 생육이 좋지 않아 이달에 다시 심은 농가가 늘었다.

이에 업계는 수박 주산지인 경남 함안 지역 농가들이 작목전환 등 수박 농사를 그만두는 경우가 발생해 수박 값이 올라갈 것으로 전망했다.

롯데마트는 "수박을 완주, 거창, 함안 등 기존 대표 산지 이외 옥포, 창원 등에서도 공급받고, 토마토는 날씨에 영향이 상대적으로 덜한 스마트팜 농가에서 물량을 확보해 공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대형마트 3사는 현재 과일값 안정을 위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농산물할인쿠폰(농할), 품목별 납품단가 지원에 동참하고 있다. 특히 가격 급등 품목에 대해선 자사 이윤을 줄이고 가격을 낮춰 판매하고 할당관세가 적용된 오렌지·바나나 등 수입 과일 물량을 늘리고 있다.

홈플러스 화성동탄점 과일 매대

[홈플러스 제공.재판매 및 DB금지]

[email protected]

  • #대형마트
  • #햇사과
  • #사과
  • #수박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댓글쓰기광고함께 읽기 좋은 콘텐츠
연합뉴스 Games

미션 성공하면 무료!

이벤트 바로가기

정치
이전의:[OK!제보] 백종원 체면 구겼네…편의점 도시락 속 이물질에 경악
다음:와르르 무너진 류현진, 키움전 9실점…한 경기 최다 실점(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