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태

장하나 기자기자 페이지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삼성전자[005930]가 주력인 메모리 반도체의 업황 회복 등에 힘입어 올해 1분기 '어닝 서프라이즈'(깜짝 실적)를 기록했다.

삼성전자 서초사옥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용태

삼성전자는 연결 기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6조6천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931.25%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다.

김용태

이는 삼성전자의 작년 연간 영업이익(6조5천700억원)보다도 많다.

김용태

광고

매출은 71조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11.37% 증가했다.

삼성전자의 분기 매출이 70조원대를 회복한 것은 2022년 4분기(70조4천646억원) 이후 5분기 만이다.

이번 실적은 증권가 전망치를 20% 이상 웃도는 수준이다.

연합인포맥스가 최근 1개월 내 보고서를 낸 증권사 18곳의 컨센서스(실적 전망치)를 집계한 결과 삼성전자의 1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2.88% 증가한 71조9천541억원,보삼성전자분기영업익배로뛰었다분기매출조회복김용태 영업이익은 755.3% 급증한 5조4천756억원으로 예측됐다.

시장에서는 올해 초만 해도 삼성전자의 영업이익이 4조원대 중후반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으나, 메모리 감산 효과에 따른 가격 상승 등의 흐름이 이어지자 최근 실적 눈높이를 일제히 상향 조정했다.

이날 부문별 실적이 공개되지는 않았지만, 증권업계에서는 삼성전자의 반도체 사업을 담당하는 디바이스솔루션(DS) 부문이 7천억∼1조원의 영업이익을 내며 2022년 4분기(2천700억원) 이후 5분기 만에 흑자 전환했을 것으로 보고 있다.

[email protected]

  • #삼성전자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댓글쓰기광고함께 읽기 좋은 콘텐츠
연합뉴스 Games

미션 성공하면 무료!

이벤트 바로가기

소식
이전의:스튜디오 요동쳐도 자리 지킨 앵커…신생아들 침대 지킨 간호사
다음:이자소득 상위 1%, 이자로만 한 해 1천700만원 번다